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65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미국 정부 대변하는 농림부 장관은 사죄하라


오늘 임상규 농림부 장관은 라디오 방송을 통해 “미국산 쇠고기가 국제적 기준에 비춰볼 때 현저한 위험이 있다는 이야기가 나오지 않았다”며, “안전이 담보된다면 어떤 적정 수준의 국제 관행에 맞는 수준의 쇠고기 수입은 불가피한 측면이 있다”라고 밝혔다.

대체 농림부의 장관이 한미간 쇠고기 수입위생조건 협의를 하루 앞둔 시점에서 미국산 쇠고기 개방을 암시하는 발언을 하는 이유가 무엇이며, 농림부의 수장으로서 한우농민들의 입장에서 한 번이라도 생각을 해보았는지 되묻고 싶은 심정이다.

지금 축산인들은 미국산 쇠고기 때문에 농림부 장관이 바뀌었다고 할 정도로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는데, 임장관은 ‘국제관행에 맞는 수입’을 운운하고 있다.

반면 전임 박홍수 장관은 “국제수역사무국의 결정은 권고사항일 뿐 의무사항이 아니며 수입위험평가에 따라 협상에 임하고 지킬 것은 지키겠다”는 입장을 밝혀왔다.

장관이 바뀌면 이렇게 농림부의 기조까지 바뀌고, 수입위생조건 협의를 하기도 전에 갈비를 허용발표와 개방을 운운하는 인터뷰를 해도 된단 말인가. 장관으로서 너무도 무책임한 행동을 했다.

이제 한우 생산자들은 임상규 장관에게 할 말을 잃었다. 정부가 한우산업의 대책마련에는 너무도 무심한채 미국산 쇠고기 개방에만 급급해 속도전을 내는데 심한 좌절감을 느낀다.

임상규 농림부 장관은 전국 20만 한우생산자들에게 무책임한 행동에 대한 정중한 사죄를 하고, 원칙없이 미국의 의지에 따라 진행되고 있는 미국산 쇠고기 수입위생조건 개정을 즉각 중단해야 할 것이다.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공지 2020년 전국한우협회 업무매뉴얼 file 전국한우협회 2020.06.11
공지 전국한우협회 지회 및 지부 정관 규정(예시) file 전국한우협회 2020.03.03
공지 전국한우협회 정관 및 규정 file 전국한우협회 2020.03.03
공지 전국한우협회 회원가입 및 관리(입회원서 포함) file 전국한우협회 2018.06.04
공지 한우협회 직거래 유통망 정산조건 및 출하신청서 양식 file 전국한우협회 2016.01.15
110 [업무연락] 제17대 대통령 선거 농정공약 토론회 일정안내 및 참가 요청의 건 관리자 2007.11.22
109 청소년에게 한우 맛, 품질, 안전성 알린다 관리자 2007.11.06
108 [업무연락] 8차 회장단 회의 10월 30일 11시 개최 관리자 2007.10.29
107 [성명서]쇠고기 수입협상 중단하고 유통개선 강화하라 관리자 2007.10.26
106 [업무연락] 소브루셀라병 방역 보완대책 file 관리자 2007.10.18
105 [성명서] 미국산 쇠고기는 위생검역문제, 한미FTA와 연계 절대 안된다 관리자 2007.10.16
104 10월 11~12일 수입위생조건 개정협의 반대 기자회견문 게재 관리자 2007.10.12
103 [성명서] 쇠고기 전면개방 위한 수입위생조건 개정 반대한다 관리자 2007.10.10
» [성명서] 미국 정부 대변하는 농림부 장관은 사죄하라 관리자 2007.10.10
101 ‘소 및 쇠고기 이력추적에 관한 법률안’ 공청회 개최 알림 관리자 2007.10.09
Board Pagination Prev 1 ... 69 70 71 72 73 ... 81 Next
/ 81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