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2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우협, OEM 사료공급사 추가 선정
이달부터 사료 공급 개시…사료 사업 전방위 확대

선진사료와 협회 전용(OEM) 사료 공급 사업을 진행해온 전국한우협회(회장 김홍길)가 팜스코와 흥성사료를 신규 사료 공급사업자로 추가 선정하고 사료사업 활성화에 나선다.

한우협회는 최근 선진사료에 이어 하림계열사인 팜스코, 흥성사료측과 협회 전용 사료 공급을 위한 가격 및 사료 공급 협상을 모두 끝내고 이달부터 팜스코 안성‧칠곡 공장, 흥성사료 안산공장에서 사료 공급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도지회나 시군지부와 계약이 성사될 경우 당장 이달 중순부터 사료공급이 가능하다는게 한우협회 관계자의 설명이다.

그동안 선진사료와 협회 전용(OEM) 사료 공급 사업을 진행해온 한우협회는 8월말 기준 사료이용 물량이
1700여 톤을 넘어서는 등 선진사료의 사료 공급 능력이 한계에 다다른 상황에서 추가 사료공급 사업자를 물색해왔다. 따라서 금번에 새로운 사업자가 추가 선정됨에 따라 각 지역별 거점을 활용한 사료 공급으로 물류비 경감 등 전보다 원활한 사료 공급이 가능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안산에 위치한 흥성사료는 충남 권역에서 협회 전용 사료 이용을 희망하는 농가들에게, 팜스코의 안성과 칠곡 공장은 경상북도 북부 권역과 경남권 농가들을 고려한 것으로 해석된다.

다만, 지난 7월 준공한 팜스코 칠곡공장의 경우 후레이크 시설이 갖춰지지 않은 상황이어서 펠렛 사료 위주로 생산‧공급하고 후레이크 사료의 경우 안성에서 생산된 사료의 물류창고 등 기지시설로 함께 활용될 계획이라는 게 협회측의 설명이다.

김영원 한우협회 국장은 “한우협회의 OEM 사료 사업의 방향은 사료가격의 원가 공개를 통해 투명성을 확보하고 일반사료가격을 견제하는데 역할을 충실히 해 나가는 것”이라면서 “선진사료에 이어 팜스코와 흥성사료 등 2곳의 새로운 사업 사업자로 선정됨에 따라 그동안 협회 전용사료의 물류 사각지대에 놓였던 충남과 경북, 경남 권역 농가들의 사료이용이 보다 편리해 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우협회는 선진사료, 팜스코, 흥성사료 등 협회 전용사료로 공급되는 모든 사료가격의 원재료비, 가격에 대해 매달 환율과 사료가격 등의 변동 단가를 적용, 공개 방침을 정하고 있다.

 
팜인사이트 옥미영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42 [기획연재] STAR 청년농업인을 찾아서 ⑪선기환 청년농업인 관리자 2019.10.10 10
2441 하동군 한우 조사료 종자 드론으로 뿌린다 관리자 2019.10.08 22
» 팜스코‧흥성사료 한우협회 전용 사료 공급 관리자 2019.10.08 275
2439 나주공판장 토요일 소 도축 축소 계획 반발 관리자 2019.10.07 68
2438 농협이 해서는 안 될 일 관리자 2019.10.07 93
2437 WTO 개도국 지위 잃을 판 관리자 2019.10.07 19
2436 한우농가 공동퇴비장 구축 필요 관리자 2019.10.07 175
2435 축사 신축시 건축면적 100배 넘는 농지 있어야 관리자 2019.10.07 53
2434 (2019 국정감사- 한우산업) “퇴비 부숙도 검사의무화 유예해야” 관리자 2019.10.07 23
2433 한우협회 OEM사료 연내 3천톤 돌파 할 듯 관리자 2019.10.07 30
2432 홍천군 ‘축사신축 규제’ 철회 관리자 2019.10.02 41
2431 무허가축사 적법화 추가 이행기간 신청 14일까지 연장 관리자 2019.10.02 42
2430 한우농가 입·번식의향 한풀 꺾여… 송아지 가격 '주춤' 관리자 2019.10.02 51
2429 [축산경제신문] 한우 출하월령 앞당겨질 듯 관리자 2019.09.30 153
2428 [농수축산신문] 청탁금지법 시행 3년… 명절기간 한우 소비 '여전히 위축' 관리자 2019.09.30 30
2427 [축산경제신문] 청탁금지법 시행 3년차 외국산만 웃었다 관리자 2019.09.30 18
2426 [한국농어민신문] “비육우경영안정제 도입·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3년 유예를” 관리자 2019.09.30 12
2425 [축산경제신문] 한우협회 “축산문제 적극 질의로 공론화를” 관리자 2019.09.30 10
2424 [한국농어민신문] 추석 한우 도축량 줄었는데···경락가격 떨어져 관리자 2019.09.30 38
2423 [농수축산신문] [Interview] 김삼주 전국한우협회 대구경북도지회장 관리자 2019.09.30 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4 Next
/ 124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